금속공예학과 박지은 동문 [대학원 ‘17] “올해의 금속공예가상 2019” 수상

유리지 공예관’이 주최하고 ‘고려 아연’에서 후원하는 “올해의 금속공예가상”에 박지은 동문이 수상하였다. 역량 있는 한국 금속공예가들의 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2013년 창설된 “올해의 금속공예가상”은 올해로 7회째를 맞이하였다. 매년 다양한 활동을 통해 현대금속공예의 잠재력과 비전을 보여주고 있는 금속공예가를 2인을 선정하여 시상하고, 한국 현대 공예의 창작 기반 조성과 공예 문화 활성화에 기여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공모 부문은 금속공예 및 장신구이며 응모자격은 만 45세 이하의 대한민국 국적을 소유한 현대 금속공예가, 장신구작가로 최근 10년 동안 한국을 기반으로 작품 활동을 한 작가이다. 수상자 2인에게는 각각 1000만원의 상금과 상장이 수여되며, 전시와 함께 다양한 프로모션의 기회가 제공된다. 그 동안 국민대학교 금속공예학과 동문들인 신혜림(학부 ‘90/대학원 ’01) 2014년, 김동현(학부 ‘97/대학원 ’04) 2015년, 홍지희(대학원 ’97) 2016년, 한상덕(학부 ‘99/대학원 ’08) 올해의 금속공예가상을 각각 수상한 바 있다. 2019 올해의 금속공예가상을 수상한 박지은(대학원 ’17)은 지난해 금속공예학과 박사과정을 수료하고 꾸준히 작품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그는 여성에 대한 자신의 관점을 예술 장신구를 통해 풀어내며, 작은 철재 유닛을 반복적으로 연결하는 방식으로 다양한 형태를 구현해 낸다. 자신만의 조형언어로 독자적인 작품세계를 구축해 나가는 박지은은 작품 활동과 더불어 전시기획 등 다양한 경험을 통해 금속공예계의 기대되는 작가로 성장하고 있다. 꽃 같은 루시, 철, 아크릴 락카, 면실, 2019 “올해의 금속공예가상 2019” 시상식은 2020년 4월 29일 수요일에 서울 인사동 토포 하우스 2층 전시장에서 진행되었으며, 시상식을 시작으로 5월 9일까지 11일 동안 수상 작가의 작품 40여점을 전시하였다.

2019 공예트렌드페어 우수작가 대상(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 수상 / 김동현(금속공예학과 97, 대학원 석사04/박사17)

조형대학 금속공예학과 학부와 대학원 금속공예학과의 김동현 동문이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공예디자인진흥원이 주관한 ‘2019 공예트렌드페어’에서 우수작가 대상인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을 수상하였다. 김동현 작가는 우리나라에서 비교적 생소한 재료인 퓨터(주석합금)를 소개하고...
계속 읽기
1 2 3 49